pISSN: 1598-7566 / eISSN: 2713-3605

동학학보, Vol.56 (2020)
pp.7~49

DOI : 10.46639/kjds.2020.56.1

옥천지역 동학농민혁명의 전개와 ‘청산기포’의 의의

임형진

(경희대학교 후마니타스칼리지 교수)

충청북도 옥천은 동학농민혁명과 매우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는 지역이다. 소위 제 2차 기포로 알려진 옥천지역의 청산에서 실시된 총기포령은 한순간에 동학농민혁명을 전국화시켰다. 비로소 동학농민혁명은 사람이 하늘같이 대접받는 사회를 향한 후천개벽의 혁명을 높이 들은 것이다. 그러나 지금까지 옥천의 동학에 대해서는 심도있는 연구가 부족했다. 여전히 논쟁의 소지가 있는 최초의 혁명거사일과 장소의 문제, 해월 최시형의 혁명 관여도의 문제, 동학군의 지휘권 문제 그리고 혁명의 전국화된 일자와 장소의 문제 등이 그것이다. 옥천에 동학의 전파는 조재벽을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그에 의해서 만들어진 조재벽포는 충청도 남쪽 일대의 가장 강력한 세력이었다. 그는 해월 최시형의 청산 문바위골을 소개해줄 정도의 신임을 받은 인물이었다. 1차 동학농민혁명 당시에도 옥천지역의 동학도를 이끌고 금산의 혁명에 참여하는 등 이 지역의 대표적인 동학접주였다. 청산에 머물던 해월 최시형은 전주화약 이후 청일전쟁을 일으키고 내정간섭에 나서는 일본에 대한 대일 항전을 선언하고 전국의 동학도들에게 총기포할 것을 명령하였다. 그날이 1894년 9월 18일이었다. 9월 18일 청산기포의 의의는 다음과 같다. 첫째, 동학농민혁명의 전국화이며 둘째, 똑같은 구호와 똑같은 이상사회를 향한 목표를 가지고 진행된 혁명성이고 셋째, 동학조직의 일원회된 지휘체계의 확인이었으며 끝으로 전국 동학도들의 통합성이다. 지난 2014년 동학농민혁명 120주년을 기념해서 만든 구호가 동학농민혁명의 전국화, 세계화, 미래화였다. 그 첫 단추인 전국화가 실현된 정소가 바로 옥천의 청산이다

A Study on the Development of the Donghak Peasant Revolution in the Okcheon Area and the Significance of ‘Cheongsan gipo’

Hyungjin Rim

Okcheon(옥천), Chungcheongbuk-do, is a region closely related to the Donghak peasant revolution. Total gipo orders(총기포령) carried out in the clearing of the Okcheon area In a moment, the Donghak Peasant Revolution was nationalized. Finally, the Donghak Peasant Revolution was a high praise for the revolution toward the society of hucheongaebyeog, where people are treated like heaven. However, in-depth studies have been lacking in Okcheon donghak. These are still the first controversial issue of revolutionary days and places, the issue of Haewol Choe si-hyeong’s involvement in revolution, the issue of command of the Donghak army, and the issue of the nationalized date and place of revolution. The propagation of Donghak in the Okcheon area was centered around Cho Jae-byeok(조재벽). The Chojaebyeokpo, created by him, was the most powerful force in the south of Chungcheong-do. He was trusted enough to introduce Cheongsan munbawigol(청산 문바위골) to Haewol Choe si-hyeong. At the time of the first Donghak peasant revolution, he was the representative Donghak Jeobju(접주) in the region, leading Donghak army in the Okcheon area and participating in the Geumsan(금산) revolution. During the stay in Cheongsan, Choi Si-Hyeong declared a protest against Japan and total gipo orders to Donghak army nationwide. It was September 18, 1894. The significance of the Cheongsan gipo(청산기포) on September 18 is as follows. First is the nationalization of the Donghak Peasant Revolution. Second, it is a revolutionary process with the same slogan and goal toward the same ideal society. Third, it was to confirm the unified command system of the Donghak organization. Lastly, it is the integrity of Donghak-do nationwide. The relief created in commemoration of the 120th anniversary of the Donghak Peasant Revolution in 2014 was the nationalization, globalization, and futureization of the Donghak Peasant Revolution. Cheongsan in the Okcheon area is the first place where nationalization, the first step, has been realized.

Download PDF list




[03147]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일대로 457, 307호 (경운동, 수운회관) E-mail : donghaks1998@daum.net     [개인정보보호정책]
Copyright © The Donghak Socie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