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8 [금강일보] 태안추계학술대회
작성자 : 동학학회 등록일시 : 2020-11-18 15:57
첨부파일 :


태안군, 동학농민혁명 제126주년 기념 추계학술대회 개최
지난 6일 태안문화원에서 전국규모 학술대회 개최
태안지역 동학농민혁명의 역사적 의의와 가치 재조명


[금강일보 윤기창 기자] 동학농민혁명 제126주년 기념 ‘전국 규모의 학술대회’가 지난 6일 태안문화원에서 개최돼 태안 동학농민혁명의 역사적 의의와 가치를 재조명했다.

군에 따르면, 이날 학술대회는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태안 지역 농민들의 동학농민혁명의 참여과정과 활동 그리고 참여자의 인물 분석 등 태안의 역사적 위상을 재조명하고 태안 지역 동학농민혁명 기념사업의 활성화 계기를 마련하고자 추진됐다.

이날 이해준 공주대(사학과) 명예교수는 ‘충청도 내포(태안) 지역 동학농민혁명의 전개과정과 역사적 성격’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했으며 ▲태안지역의 동학포덕과 조직화 동학농민혁명(임형진 경희대 교수) ▲동학농민혁명 희생자와 홍주 의사총 관계 연구(성주현 숭실대 교수) ▲묵암 이종일과 동학, 천도교, 그리고 3·1독립만세운동의 연속성(안외순 한서대 교수)을 비롯, ▲태안 동학농민혁명사의 문화 콘텐츠 활용을 위한 기초연구(채길순 명지전문대 교수) ▲1960년대 이후 태안지역 동학농민혁명 기념(선양)사업 분석과 현대적 의의(문영식 태안동학농민혁명유족회 회장) 등 주제가 발표됐다.

군은 이번 학술대회가 태안 지역 동학농민혁명 유적지 현황 파악과 활용방안 등을 모색하는 등 태안 동학농민혁명의 역사적 의의와 가치를 재조명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학학회 최민자 회장은 “이번 학술대회가 1894년 내포지역에서 치열하게 전개된 태안 동학농민혁명의 역사적 의의와 가치를 21세기 글로벌 시대의 시각으로 재조명하고 태안지역 문화의 세계화와 진취적인 정체성 확립, 그리고 문화적 역량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동학농민혁명 정신을 계승·발전하기 위해 역사적 현장인 백화산 ’교장바위’ 아래 내년 7월 개관을 목표로 ‘동학농민혁명기념관’을 건립하고 있다”며 “동학농민혁명기념관이 전시·교육·체험학습ㆍ답사가 결합된 ‘동학농민혁명 교육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태안=윤기창 기자 skcy21@ggilbo.com

출처 : 금강일보(http://www.ggilbo.com)
http://www.gg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807577

이전글 2020.11.08 [충청투데이] 태안추계학술대회
다음글 2020.11.08 [충청매일] 태안추계학술대회
목록


[03147]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일대로 457, 307호 (경운동, 수운회관) E-mail : donghaks1998@daum.net     [개인정보보호정책]
Copyright © The Donghak Society. All rights reserved.